[어린이 > 한국동화] 역사를 바꾼 인물 ·인물을 키운 역사-026 붉은 독수리의 꿈 궁예

저자 : 역사·인물 편찬 위원회 | 출판사 : 역사디딤돌 | 출간일 : 2010년 01월 29일 | 페이지 : 173p

확대

ISBN : 9788993930160 | 파일형태 : EPUB

보유현황 :
0권 / 1권
가능여부 :
대출가능
예약자수 :
0명
SNS공유 :

본 상품은 실물 책이 아닌 eBook(전자책)으로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합니다.

이용가능한 단말기 안내
구매 및 대여하신 전자책은 여러가지 단말기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pc
  • iphone
  • ipad
  • GALAXY S
  • GALAXY TAB
대출하기

전자책 소개

책소개

`역사를 바꾼 인물 · 인물을 키운 역사’의 궁예편 입니다. 이 시리즈는 어린이는 물론이고 청소년, 그리고 일반인들까지 부담 없이 읽고 폭넓게 공감할 수 있는 내용으로 엮는 것을 최우선 방향으로 잡았습니다. 궁예의 아버지는 제47대 헌안왕이었습니다. 궁예는 후궁의 몸에서 태어나 버림을 받고, 자신의 출생 비밀을 알게 된 후에 세달사로 들어갔습니다. 불가에 몸을 담기 위해서가 아니라 신분이 밝혀져 목숨이 위태로워질 것을 두려워했기 때문이죠. 궁예가 승려 신분을 버리고 반란군 대열에 합류한 것은 진성여왕 5년(891)이었습니다. 자신의 능력을 인정하지 않은 기훤을 떠나 양길의 부하가 되어, 많은 군사를 이끌고 다니며 전투마다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그 후에 독자 세력을 구축하여 송악에 도읍을 정하고 후고구려를 세웠습니다. 그 후, 왕건의 도움을 받아 나주 지역을 확보함으로써 해상무역권까지 손에 쥐었으나, 스스로를 미륵불이라 칭하며 많은 사람을 죽임으로써 호족들과 갈등하기 시작합니다.

저자소개

목차

신라 왕실을 뒤덮은 그림자 김계명의 숨겨진 야망 애꾸눈 궁예 꺼져가는 신라의 촛불 진성여왕의 폭정과 신라의 운명 반란군이 된 궁예 왕건의 등장과 견훤의 세력 궁예의 야망과 호족들의 반감 미륵불을 꿈꾸는 궁예 궁예의 최후와 왕건의 새로운 시대